블로그 이미지
모노마인드
모노마인드가 키우는 식물, 특히 다육식물에 관한 갖가지 이야기를 풀어놓는 곳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11.08.31 05:02 흙놀이/선물/나눔

별빛가득님의 나눔

기습적인 새벽 나눔에 운좋게 걸려서 받은 별빛가득님의 나눔 선물입니다.
화분 외 완효성 비료, 질석, 난석, 황금모래 등입니다.

택배보낼 때 택배비가 아까워 최대 무게까지 꽉꽉 눌러 담아 보내셨다더니 저렇게 다양한 물품들을 보내주셨어요.

메인 나눔은 바로 이 화분들입니다. 정말 예쁘게 생겼죠?
대박입니다. ㅎㅎ


원경님의 선물

하월티아 카페 운영자이신 원경님께서 어제(30일) 보내주신 따끈따끈한 선물입니다.
화초용 일제 고급 핀셋인데 고가인 것으로 추정됩니다. ㅋㅋ

뒷부분은 미니삽 같은 것이 달려 있어 흙을 파거나 고를 때 유용하게 쓰일 것 같습니다.
다육, 하월티아, 리톱스 등 작은 식물을 관리할 때 안성맞춤인 도구입니다.


자산님의 나눔


자산님으로부터는 단모환과 대호환이라는 선인장 씨앗을 나눔받았습니다. 이건 찍어둔 사진이 없네요.
첨에 왔을 때 그냥 종이에 썋여 250원짜리 우편으로 오는 바람에 씨앗이 납작하게 눌려서 다 깨져서 왔었지요. 그래서 다시 받은 사연이 있습니다.

우체국에 알아보니 250원 우표가 붙은 우편물은 우편번호 확인을 기계가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편지봉투가 롤러에 물려 들어가면서 씨앗이 납작하게 눌린 것이죠. 따라서 내용물이 서류처럼 납작하지 않은 규격외 우편물을 보낼 때는 340원짜리 우표를 붙여야 한다고 합니다. 참고하세요~ 


이번 달은 나눔 선물 받은게 많군요.
늘 받기만 하는 모노마인드. 9월엔 소소한 것이라도 꼭 나눔을 해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모노마인드
2011.08.31 05:02 흙놀이/선물/나눔

별빛가득님의 나눔

기습적인 새벽 나눔에 운좋게 걸려서 받은 별빛가득님의 나눔 선물입니다.
화분 외 완효성 비료, 질석, 난석, 황금모래 등입니다.

택배보낼 때 택배비가 아까워 최대 무게까지 꽉꽉 눌러 담아 보내셨다더니 저렇게 다양한 물품들을 보내주셨어요.

메인 나눔은 바로 이 화분들입니다. 정말 예쁘게 생겼죠?
대박입니다. ㅎㅎ


원경님의 선물

하월티아 카페 운영자이신 원경님께서 어제(30일) 보내주신 따끈따끈한 선물입니다.
화초용 일제 고급 핀셋인데 고가인 것으로 추정됩니다. ㅋㅋ

뒷부분은 미니삽 같은 것이 달려 있어 흙을 파거나 고를 때 유용하게 쓰일 것 같습니다.
다육, 하월티아, 리톱스 등 작은 식물을 관리할 때 안성맞춤인 도구입니다.


자산님의 나눔


자산님으로부터는 단모환과 대호환이라는 선인장 씨앗을 나눔받았습니다. 이건 찍어둔 사진이 없네요.
첨에 왔을 때 그냥 종이에 썋여 250원짜리 우편으로 오는 바람에 씨앗이 납작하게 눌려서 다 깨져서 왔었지요. 그래서 다시 받은 사연이 있습니다.

우체국에 알아보니 250원 우표가 붙은 우편물은 우편번호 확인을 기계가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편지봉투가 롤러에 물려 들어가면서 씨앗이 납작하게 눌린 것이죠. 따라서 내용물이 서류처럼 납작하지 않은 규격외 우편물을 보낼 때는 340원짜리 우표를 붙여야 한다고 합니다. 참고하세요~ 


이번 달은 나눔 선물 받은게 많군요.
늘 받기만 하는 모노마인드. 9월엔 소소한 것이라도 꼭 나눔을 해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모노마인드
2010.06.13 23:19 다육/Echeveria

우산보다는 야자수 같은 느낌이...

홍일산
Echeveria bicolor



제목 짓기가 참 힘들군요.


제목을 풀이하자면
작년에 모 다육카페에서 어떤 고운님이 잎꽂이로 키운 굉장히 다양한 종류의 다육이들을
카페 생일기념 이벤트로 나눔을 하셨는데
그 이벤트에 당첨되어 받은 아이가
오늘 소개할 바로 이 녀석들, 홍일산입니다.


오늘 포스팅을 위해 검색을 좀 했는데
이 아이가 에케베리아속(屬)인 걸 알고 약간 놀랐습니다.
이전까진 외모로 봐선 에오니움속이 아닐까 생각했었거든요.
법사들이랑 많이 비슷하잖아요~


근데 자세히 보니
잎이 둥글지 않고 약간 뾰족한 점에서
큰 차이를 보이는군요.


나눔 받고 나서 집장만 해준 모습입니다.
작년 11월 중순이니 벌써 7개월 전 모습이군요.
물은 들지 않아 평범해 보이지만
튼실하게 잘 자랐더라구요.

고운님이 다섯 아이나 보내주셔서 심느라 꽤 고생했습니다.
잎꽂이로 자란 어린 아이들이라 아직 많이 여린데다
 다섯이나 되니 힘들더라구요.


오늘 홍일산의 모습입니다.
7개월이란 긴 시간이 느껴질만큼 많이 자란 걸 알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꼬꼬마들입니다.
줄기가 얼른 굵어지기를...

그제 밤부터 오늘 새벽까지 내린 비를 고스란히 맞혔더니
물이 좀 빠졌네요.


홍일산은 잎꽂이가 참 잘 되더군요.
아직 꼬꼬마인 녀석들의 잎을 그냥 던져놔도
저렇게 새 잎이 돋아납니다.

어서 무럭무럭 자라거라~~
신고
posted by 모노마인드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